어서오세요! PCS패밀리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세계일보 2013,12,26일 기사

高山 | 2013.12.30 21:38 | 공감 0 | 비공감 0

 

 

          세계일보 2013,12,26일 기사

                    - 사)서울시 수석인 연합회 수석대전 -

 

 

돌에 담긴 대자연… 마음마저 홀리다

 

28∼29일 영등포아트홀서 서울수석대전

 

異붿쿇

異붿쿇

10

미투 0

Your browser does not support i.

   

12월 30일자

강이나 바닷가의 돌밭 또는 산중에서 기이하게 생긴 돌을 수집하여 그 흥취를 즐겨 사랑하는 취미, 수석(壽石). 이는 곧 자연에서 아름다움을 발견하는 행위다. 하나의 돌에서 진선미를 찾아 감상하는 문화다. 조각이나 그림 등 다른 예술행위가 창작의 미학이라면, 수석은 발견의 미학이라 할 수 있다. 즉 수석의 아름다움은 작위(作爲)가 배제된 무위(無爲)의 아름다움이다. 이러한 발견된 아름다움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가 찾아온다. 28, 29일 서울 당산동 영등포아트홀에서 제20회 서울특별시수석대전이 열린다. 서울특별시수석인연합회(회장 박철수)가 주최하는 이번 전시회에는 감탄을 자아내는 다양한 형태의 수석 230여 점이 출품된다. 한국뿐 아니라 중국, 인도네시아 등 세계 각국에서 발견된 수석들이 관람객의 이목을 끌 예정이다. 산과 계곡 등 자연의 풍경을 닮은 산수경석, 주름이 많은 노인얼굴을 닮은 형상석, 앞이 훤히 트인 경관이 인상적인 평원석 등 다채로운 형상을 지닌 수석들이 전시된다. 그중 수석 ‘숲 속의 오후’(중국 쿤밍)는 그 모양만이 아니라 매끈한 표면 위 주황빛과 검은빛 무늬의 조화가 보는 이에게 각양각색의 심상을 불러일으킨다.

손바닥만 한 크기의 산수경석. 작은 돌 하나에 대자연이 접해 있다. 서울특별시수석인연합회 제공

이번 전시기간에는 중국 옌볜기석협회와 함께 한국과 중국의 수석문화를 관상학·구상학·민속학 차원에서 비교 분석하고 의견을 나눌 수 있는 자리도 마련된다. 수석문화의 기초인 전통 선비문화와 한국의 고유하고 독자적인 수석문화에 대해서 의견이 오갈 예정이다.

배성은 수석대전 준비위원장은 “이번 전시회를 통해 가장 한국적이고 동양적인 정서가 스며 있는 수석문화를 활성화하고 저변을 확대하기 위해 노력했다”며 “디지털 문화에 익숙한 젊은 세대들도 쉽게 공감하고 즐길 수 있는 수석 전시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김승환 기자 hwan@segye.com

공감 비공감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이전글수석쇼핑몰 구상입니다.高山2014.01.20 23:36
▼ 다음글수석명패高山2013.12.26 21:10

sitemap Close